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생 스러운

A Day.. : 2009.01.12 06:18


어느 블로그 글을 읽으며, 몇 년전 그렸던 그림이 머릿속에 그려졌다.

 

R _ conte on cloth _ 60×80 _ 2006

R _ conte on cloth _ 60×80 _ 2006

 

살아 있는 ; 생 스러운 느낌을 담아 주고 있는 글과 사진이 마음에 들어서 머릿속에 떠오른 이 이미지를 그에게 담아 준다.

기다림, 조금 더 시간이 지나면, 기다림은 잊혀지고 문득 잊고 있는 시간속에 다가온 약속은 기다림이 사그러들기 전에 받아 든 것 보단, 반가움이 덜~ 할지도 모른다.
익숙함, 이것은 반복적이고, 때론 잠들어 버린 건조함에 생 스러운 느낌이 사라진 복제다. 77개의 생 스러움, 그들의 살아 있을 느낌이 소중함을 이야기해 본다.

 

 

 

 

 

 

 

 

'A D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SaTARLIT - 사타展 / SATA / 思他 / photography.installation.video _ HUT  (4) 2009.02.14
개인 홈페이지 오픈 www.sungyujin.co.kr  (12) 2009.02.08
생 스러운  (7) 2009.01.12
하늘공원 에서의 2009년 첫 일출  (19) 2009.01.01
저녁 늦게 눈이 내렸다.  (24) 2008.12.07
연하장  (38) 2008.12.07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Favicon of http://orcking.tistory.com BlogIcon 외눈박이음유시인 2009.01.12 13:02 신고 PERM. MOD/DEL REPLY

    무언가를 끄적이며 남기는 것도,
    붓으로 덧칠을 하는 것도,
    살아 있음을 자신에게 증명하기 위해서겠죠

    Favicon of http://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9.01.14 03:14 신고 PERM MOD/DEL

    별다른 의미를 두긴 어려운 그저 평범한 공간이 인터넷 이지만,
    잠재된 개인의 이야기는 흔치 않네요.

  2. Favicon of http://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9.01.13 00:40 신고 PERM. MOD/DEL REPLY

    살아있다기 보다는 죽어간다는 생각에 침울해지기도 합니다.
    살아있다는 것은 죽어가고 있다는 것.
    이미 죽어버린것은 살아있었던 것.
    1월이니 이미 봄입니다.
    마음에 훈훈한 춘풍이 가득하셨으면 해요 ^^

    Favicon of http://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9.01.14 03:15 신고 PERM MOD/DEL

    1월을 봄으로 봐야 하나요?
    3월은 되야 훈훈~한 춘풍을 기대할 수 있을 것 같아요.

    Favicon of http://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9.01.14 10:59 신고 PERM MOD/DEL

    뭐랄까요?
    1월은 마음의 봄이지 말입니다.
    새로운 한해가 시작되었으니 설레는 가슴에 춘풍.
    으으윽...확실히 춥긴 춥군요...
    요즘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사진찍는데 손가락이 오그라드는거 같아요.ㅡㅜ

  3. 일영이 2009.01.14 05:12 신고 PERM. MOD/DEL REPLY

    몇 년전 인가요~ 벌써~~~
    시간 참 빠르죠~ 그쵸~ ?

    네~ 벌써 몇 년전 이네요.
    샴비와 함께 한지도 3년이 넘었구요. 샴비 나이는 벌써 4살이에요.

Write a comment.




: 1 : ··· : 274 : 275 : 276 : 277 : 278 : 279 : 280 : 281 : 282 : ··· : 1152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