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상처

작업일지 : 2008.01.21 05:1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에 대한 집착이 있다.
이번 그림은 외출을 해가면서 10일이 걸린 그림인데, 그중 하루 반을 입을 그리는데 몰두 했다.

마감이 들어가기전, 전 작업들을 꺼내서 사진을 다시 찍어 놓을 생각으로 포장을 뜯었는데, 광목을 사용했던 작업중 광목에 "풀" 기가 짙었던 그림에 배경 탈색이 있는 것이 보였다.
지금은 Daimaru를 사용하기 때문에 화판 때문에 생기는 문제는 없지만, 2006년에는 이 "풀" 성분이 마감에 있어서 참 까다로운 문제였다.
같은 천을 사용했던 HUT 전에서의 그림들이 만약 습기 놓은 공간에 있게 된다면, 마감층이 손상될 것이다.
HUT에서의 그림들은 지금 내가 갖고 있는 그림이 없어서 각각에 상태가 어떨지는 알수 없는 일이다. 그 그림들이 잘 지내고 있을지 걱정스런 마음에, 같은 천을 사용했던 남은 한점에 그림을 복원해 볼 생각이다.
아직 복원을 했던 그림은 없었지만, 작년 작업들 중 가장 정이가는 그림이라 상태를 복원해서 방에 걸어 놓을 생각이다.
먼지와 담배, 그리고 축축한 습기 가득한 공간에 힘겨운 전시를 몸으로 겪은 그림이라 그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 있는 듯 하다. 지금, 그림에 샴비가 아팠을때와 비슷한 애절함이 느껴진다.
이 상처를 치료해 주고 싶다.

'작업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재료 구입  (0) 2008.02.24
20080213 작업일지  (2) 2008.02.13
상처  (10) 2008.01.21
5일동안 숙성시킨 그림  (10) 2008.01.14
포트폴리오 업데이트  (10) 2008.01.08
2008년 1월 4일 마감  (4) 2008.01.04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Favicon of http://gemoni.zerois.net/blog/gemoni BlogIcon 바람노래 2008.01.21 11:18 신고 PERM. MOD/DEL REPLY

    먼지와 담배...는 현대와 뗄래야 데어 놓을 수 없는 것일 수 있죠...멍들어가는 현대일까요...
    글에서 그림에 대한 인정이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순간에 만들어지는 것이 아니라 애정이 더 짙은 것 이겠지요?
    그 상처를 잘 치유해 주십시요 ^^
    좀 더 향기로운 향기를 품을 수 있게 말이죠.

    상처를 치유해 주는데 시간이 걸릴것 같네요.
    그려지고 나선 제 그림이라는 생각 보다 소유욕이 생기는 경우도 있었답니다. @.@
    제것 이지만, 제것이 아닌 그런 기분이 들죠~

  2. seldark 2008.01.21 23:03 신고 PERM. MOD/DEL REPLY

    그림 잘보고갑니다.
    티스토리 초대장좀 부탁드려도될까요?
    seldark@nate.com

    초대장을 아직 받지 못하셨다면 지금 보내드리겠습니다.

  3. 낭만고냥씨 2008.01.24 11:43 신고 PERM. MOD/DEL REPLY

    습기가 유진님의 분신과도 같은 그림에 상처를 줬군요..
    이제는 다이마루를 써서 그럴일이 없다니 다행이네요.

    애정이 부족했나 봅니다.~
    신경써서 정을 담아 줘야 겠어요~~;

  4. Favicon of http://www.fantasticlara.net BlogIcon 섬연라라 2008.01.24 17:37 신고 PERM. MOD/DEL REPLY

    입이 궁금하네요. ㅎㅎ

    사진을 찍었는데, 왠지 입을 가리고 싶어지더군요.
    나중에 이그림 입도 블로그에 올려보겠습니다~~

  5. Favicon of http://blog.naver.com/iiro1 BlogIcon 고슴도치 2008.03.02 05:18 신고 PERM. MOD/DEL REPLY

    예전에 유진님 그림을 보러 간 적이 있었는데, 그림을 본 친구가 뽀뽀하고 싶은 입술이라고 하더라구요.

    뽀뽀 하지는 마세요~ ^^
    고슴도치님 오랜만이네요~ 저도 요즘 블로그에 접속을 자주하지 못해서 다른 분들 블로그 방문을 거의 못하고 있습니다.
    정감어린 글들에 제 느낌을 달고, 해야 하는데, 그냥 눈팅만 하고 있어요~~ ^^

Write a comment.




: 1 : ··· : 476 : 477 : 478 : 479 : 480 : 481 : 482 : 483 : 484 : ··· : 1146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