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샴비는...

my cats : 2007.11.07 11:4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샴비 사진을 올려 놓을까 하고 사진을 뒤졌는데, 지난 9월달 까지 샴비를 찍었던 사진이 한장도 없었다.
요즘 너무 내 생활에만 신경을 쓰고 있는건 아닌지...
이틀 동안은 선배언디들 이사를 도와 주느라 아침 부터 밤 늦게까지 샴비 혼자 집에 있어야 했다.
저 모습은 하루종일 뛰어 다니며 놀고 싶은 샴비의 마음과 그걸 받들어 주지 못하는 나와의 경계선이다.

'my ca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위로 보기  (4) 2007.11.25
의자위에 샴비, 샴비아래 의자  (2) 2007.11.17
샴비는...  (2) 2007.11.07
샴비 어릴적 모습  (4) 2007.10.03
부산 광안리 해수욕장에서 샴비  (8) 2007.09.02
냐미를 찾아서  (8) 2007.08.28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Favicon of http://www.mauhouse.net BlogIcon mau 2007.11.09 13:33 신고 PERM. MOD/DEL REPLY

    고양이 좋아하시나봐요. 저는 마눌님이 고양이털 알레르기인지라 못 기른답니다. ㅜㅜ.

    Favicon of http://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rbed Angel 2007.11.09 16:28 신고 PERM MOD/DEL

    냥이들을 보면 괜히 기분이 좋아지거든요~ㅎㅎ
    제 주변 분도 냥이 알레르기가 심해서
    냥이 털을 항상 붙이고 다니는 저만 만나도 콧물 눈물에
    심하면 얼굴에 열도 나더라구요~
    괜히 만나면 미안해지던데요....--

Write a comment.




: 1 : ··· : 563 : 564 : 565 : 566 : 567 : 568 : 569 : 570 : 571 : ··· : 1175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