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Epson Perfection V800 드로잉북 스캔

A Day.. : 2017.01.14 22:56


주변 친구들이 스캐너 선택에 대한 질문을 여러번 해왔고, 오늘도 이야기하던 김에 블로그에 써놓기로 했다.

 

종이나 천, 캔버스에 그려진 작은 그림들은 촬영을 하는 것 보다는 스캔하는 것이 좋다.
왜 좋냐고 말한다면,

1. 이미지 사이즈를 크게 만들 수 있다. 촬영을 하면 일반적으로 촬영하는 분들이 사용하는 랜즈로는 일정 거리를 떨어 뜨려 촬영해야 해서, 이미지 사이즈가 작아진다. 3500만 화소 카메라로 찍는다고 해서 3500만 화소 크기로 만들 수 있는게 아니다. 중심과 주변 촛점을 유지하기 위해서 거리를 떨어뜨려야 하고, 그래서 이미지는 2000만 화소 정도 크기로 밖에 만들어지지 못한다.

2. 촬영 하는 것 보다 싸다. (저렴하다). 작품 촬영 최하 가격은 1만원 정도 하는데, 본작업에 비해 드로잉은 숫자가 많다. 드로잉북 한권에 40~60개를 그릴 수 있고, 작업 시간이 많을 수록 드로잉 숫자는 많아진다. 하루 20개 이상씩 그려지기도 하니..., 한달이면 100개 드로잉 그리는 것이 특이한 일은 아니다. 그걸 모두 촬영 하자면 비용이 만만치 않다. 그래서 내가 알기론 대부분 작가들은 드로잉들까지 기록용으로 촬영하지 않는다.
스캔은 70만원 정도 하는 Epson Perfection V800 스캐너를 구매해서 사용하면, 스캐너가 고장나지 않는한 맘데로 아무때나 스캔할 수 있다.

3. 시간이 절약 된다. 촬영 하자면 사람을 불러야 하고, 조명에 촬영 셋팅에 번거롭다.
스캔은 책상위에 스캐너 하나 올려 놓고 길어봐야 몇 분이면 스캔이 끝난다.

 

며칠 전 글에서 스캐너도 품질에 따른 차이가 있다고 했는데, 디지털 카메라와 같이 스캐너도 색상을 조절할 수 있는 CMS 지원이 되는 스캐너들이 따로 있다.
작품 촬영할때 컬러차트를 사용해 프로파일링을 하는 것처럼 스캐너도 아래 보이는 컬러 차트를 사용해 프로파일링을 하고, 스캔시 더 정확한 컬러와 품질을  만들 수 있다.

 

가정용이나 일반적인 사무용, 북 스캔 등에 사용되는 스캐너들은 품질 보다는 속도 위주라 다양한 컬러를 정확하게 저장해야 하는 그림 스캔에 있어서는 적당한 모델이 아니다.


스캔에 사용하는 프로그램도 CMS 를 지원하는지, 지원하지 않는지에 따라 컬러와 품질 차이가 발생한다.

 

Epson Perfection V800 에 기본 프로그램인 Epson Scan 이라는 프로그램인데, 이 프로그램은 간편하게 고품질로 스캔할 수는 있지만, jpg 와 tif 로 저장하는 것이 전부다.
프로파일링을 직접적으로 적용하거나, 스캔 후 세밀한 현상으로 컬러를 맞추는 RAW 스캔을 지원하지 않는다.

 

 

그래서 프로그램은 SilverFast Ai Studio 8 이라는 프로그램을 사용한다.

SilverFast Ai Studio 스캔 프로그램은 CMS 를 지원하고 RAW 스캔도 지원해서 현상할때 포토샵에 ACR 로 더 세밀한 현상이 가능하다.
 

 



Epson Scan 프로그램 스캔 파일 (아래) 과 SilverFast Ai Studio 8 스캔 파일 

위 두개 스캔 파일을 보면 Epson Scan 스캔 파일과 SilverFast Ai Studio 8 스캔 파일을 보면, 전체 드로잉 그림에서 일부분을 스캔 했는데도 사이즈가 3000픽셀 정도 나오는 것을 볼 수 있다. 1200ppi 로 스캔된 파일은 일반 스캐너들에 스캔 품질과 비교해도 종이 질감이 세밀하게 표현된 것이 보인다.

 

 

스캔된 왼쪽 Epson Scan 과 오른쪽 SilverFast Ai Studio 8 파일을 비교해 보면 현상 이전 상태에서는 Epson Scan  이 원본과 비교 했을때 컬러 정확성은 떨어진다.
이렇게 스캔된 파일로 컬러를 맞추는 현상을 하는 경우, SilverFast Ai Studio 8 은 RAW 스캔이 되기 때문에, 이미지 자체 품질 손상 없이 보다 정확한 컬러를 맞추는 작업이 어렵지 않다.


Epson Perfection V800 은 A4 사이즈 스캐너 인데, 가격대비 품질이 매우 좋다. 이 스캐너는 필름 스캐너로 나온 모델이라, 많은 사람들이 필름 스캐너로 사용하고 있지만, 드로잉북이나 북스캔, 그림 스캔 같은 평판 스캐너 기능에 있어서 이것을 대체할 수 있는 모델이 없다. 가격적인 부분에서는....,


고품질 스캔이 가능하기 때문에 그만큼 파일 용량도 커지게 되지만, 요즘 하드 디스크 가격은 저장하는 파일 용량을 걱정할 정도는 아니다.
드로잉의 경우에는 전체 스캔해서 저장했을때 파일 사이즈는 1억 4천만 화소 크기로 나오고, 이미지 품질은 디지털 카메라로 촬영한 것 보다 더 좋게 표현된다. 

 

 

고품질 큰 사이즈 디지털 이미지로 저장해 놓게 되면, 그림 파일을 이용할 수 있는 가능성도 커진다.
품질 좋은 아트 프린팅도 가능해지고, 일반적인 인쇄나 온라인 홍보에서도 디테일과 정확한 컬러를 표현해 작가의 작품을 보다 정확하게 이해 전달 시키는데 도움이 된다.

요즘 같이 디지털 이미지 파일이 간편하게 만들어지고 전달되는  시대에 미술 분야에서 위작 이야기가 나돌고, 위작이냐 아니냐를 놓고선 마땅한 증거 자료 없이 작가의 기억과 감별사들 만으로 작품을 판단한다는 것은 아이러니한 일이다.
물론 노작가분들이 겪어온 90년대 이전 시절에서는 지금과 같은 디지털 시대가 아니였기에 이미지화 하는 것이 매우 번거롭고 비용도 많이 드는 일이었지만, 지금 시대와 앞으로 다가올 시대를 살아갈 현시대 작가들은 기록과 증명 문제에 있어서는 노작가들과 같은 문제를 현재나 미래에 발생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다.
작가의 고의성이 있지 않는한 제 2의 천경자 작가와 같은 문제를 디지털 시대를 누려온 작가에게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도 아니고, 해서도 안된다.
기록된 자료와 작품과 함께 발생한 히스토리들을 작가가 기록해 놓는다면, 디지털 자료의 신빙성을 과학적으로 인정하고 있는 시대에서, 작품 감별사들이나 외부인들의 진위 여부는, 작가 히스토리 만으로 충분하다.

 

 

 

 

 

신고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2017.05.02 09:43 PERM. MOD/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Write a comment.




: 1 : ···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32 : 33 : ··· : 1146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