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찬이 소리

A Day.. : 2012.01.07 21:15


 



의자에서 잠을 자는 찬이를 스다듬자 골골거리며 발라당을 한다.
제몸을 스치는 손길이 좋은건지 좌우로 뒹굴뒹굴, 온몸을 힘껏 펴보기도 하고...,

한참을 그르릉 거리던 거리던 찬이가 의자에서 내려와 밥을 먹고 물을 마신다.






 

'A D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갈팡질팡  (4) 2012.02.21
새벽 눈내린 아침  (2) 2012.01.25
찬이 소리  (4) 2012.01.07
작업실 고양이들  (4) 2011.12.28
쿠쿠 CRP-HNXG 1010FB 샤이닝 블랙 뚜껑교체  (32) 2011.12.22
작업실에 난로를 들였다.  (4) 2011.12.15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Favicon of http://mong-rong.tistory.com BlogIcon 지나 2012.01.08 10:28 신고 PERM. MOD/DEL REPLY

    혼자 막 잠들었을 때 만져주면 골골거리더라고 ㅎㅎ

    밥먹는 소리에 안심이 되네 ^_^

    몇 일사이 조금 커진 것 같은데 몸무게를 채크할 수 없어서 저울을 하나 사야 겠어요.
    병원 다녀온지 4일이 지났지만, 이상 증상은 아직 없고, 먹고 노는 것도 주기적이라 안심이 되요.

  2. Favicon of http://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2.01.11 00:40 신고 PERM. MOD/DEL REPLY

    골골골골...ㅎㅎ
    간만에 듣는 골골송 :)

    그르릉~ 그르릉~ ^^

Write a comment.




: 1 : ··· : 111 : 112 : 113 : 114 : 115 : 116 : 117 : 118 : 119 : ··· : 1146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