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샴비 산책

my cats : 2010.08.19 13:05


 

 

 

 

 

 

 

 

몇 일동안 나의 갖은 봉사활동 끝에, 다시 활달 냥이가 됐다.
작업이니, 일이니~ 하는 것 따위는 말끔히 내다 버리고, 오로리 자신을 위한 자신만을 위한 희생을 원하는 것이었다.

이넘의 고양이들이란~ =.=

 

 

 

 

 

신고

'my ca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샴비  (7) 2011.04.20
잠자는 호박방석 안에 고양이 샴비  (6) 2011.01.29
샴비 산책  (6) 2010.08.19
요즘 좀 우울해~  (4) 2010.08.18
샴비  (4) 2010.05.08
칭얼거리는 고양이와 놀아주기  (4) 2010.04.22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지나 2010.08.19 13:59 신고 PERM. MOD/DEL REPLY

    선선해지면 몽롱이 데리구 놀러가볼까나... 근데 샴비는 다른 고양이들에게 호의적이야?

    샴비는 두발달린 짐승과 네발달린 짐승은 모두 좋아해요.
    날개달린 아이들도 좋아 하긴 하지만, 표현 방식이 좀 틀리구요. =.=

    평화주의, 비폭력 고양이~~

  2.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0.08.19 16:05 신고 PERM. MOD/DEL REPLY

    샴비야 오랜만... :) 웅이랑 같이 한번 만나러 가야 하는데...ㅎ.ㅎ. 웅이는 요즘 외출을 싫어하네요.

    서울에서 웅이와의 맞짱을..., ^^;

  3. Favicon of http://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0.08.20 19:29 신고 PERM. MOD/DEL REPLY

    샴비의 저 파란 눈을 보면 뭔가 마법에 걸리는 듯한 기분.ㅋ
    샴비는 장모인데도 털이 엉키지 않는 뭔가...묘하게 관리가 잘 되는 것 같아요.
    꼬꼬마는 얼마전에 무려 미용까지 했지 말입니다.ㅡㅜ

    샴비가 장모종은 아니거든요.
    중모종이라고 해요~ 장모종과 단모종 사이~~
    별다른 관리를 안해줘도 (샴빈 구르밍도 잘 안해요~ @.@) 털꼬임이 없어요.

Write a comment.




: 1 : ··· : 153 : 154 : 155 : 156 : 157 : 158 : 159 : 160 : 161 : ··· : 1143 :





티스토리 툴바